검색

닭 튀기는 로봇…일상이 된 협동 로봇



【 앵커멘트 】 음식을 '로봇'이 대신해 준다면 어떨까요? 기술이 발전하고 있는 상황에서 먼 미래의 일이 아닐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데 로봇이 치킨을 조리하는 매장이 문을 열었습니다. 과연 맛도 있을지 궁금합니다. 이상주 기자입니다. 【 기자 】 생닭을 넣자 기계가 자동으로 돌며 튀김 옷을 입힙니다. 이어 로봇팔이 닭을 옮겨 바구니에 넣은 뒤 기름에 튀기기 시작합니다. 입력된 시간에 정확히 요리된 치킨은 포장지에 담겨 배달 준비를 마칩니다. ▶ 인터뷰 : 강지영 / 롸보트 치킨 대표 - "3~4명 정도는 있어야 한다는 분석인데 자동으로 해주는 로봇을 도입해 1인이 매장을 운영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200도 내외의 고열에 화상 위험도 높아 사람을 구하기 어려웠던 업무는 이제 로봇이 대신합니다. 효율 역시 시간당 15마리에서 2배 이상 높은 30마리 이상 가능해졌는데 맛도 사람 못지않습니다.

양쪽 중에 어떤 치킨이 입맛에 맞으셨나요. ▶ 인터뷰 : 신재윤 / 서울 도곡동 - "왼쪽 치킨이 더 맛있었어요. 속은 부드러운데 겉은 바삭한?" 과거 국수 면에 뜨거운 물을 부어주거나 김밥을 마는 단계에서 피자나 토스트를 만들고 치킨까지 튀기는 로봇의 등장으로 인간이 단순 노동에서 벗어날 시기가 가까워지고 있습니다. ▶ 인터뷰 : 이성우 / 로봇 업체 엔지니어 - "기술혁신과 이에 따른 가격 하락으로 가까운 미래에는 인간과 로봇이 여러 장소에서 공존할 수 있는 세상이 올 것으로 예상합니다." 다만, 협동 로봇 1대의 가격은 아직 2천만 원 이상으로 일반 가정에 적용하기 부담스러운 수준인 만큼 가격 하락에 시간이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MBN뉴스 이상주입니다.


이상주 기자 < Copyright ⓒ MBN(www.mb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원문기사: https://n.news.naver.com/article/057/0001424359



logo.png
  • 채널_facebook
  • 채널_Insta
  • 채널_LinkedIn
  • 채널_youtube
  • 채널_YOUKU
  • 채널_TALK

© 2020 Neuromeka. All rights reserved.

​바로 가기 >

로봇 플랫폼 서비스

뉴로메카 로봇 플랫폼 서비스, 인디고(IndyGO)

㈜뉴로메카  |  대표이사 : 박종훈  |  사업자등록번호 : 132-86-13766

대표번호 : 1661-0773

영업 : sales@neuromeka.com / 홍보·마케팅: pr@neuromeka.com

[본       사] 서울시 성동구 연무장5가길 7 성수역 현대테라스타워  W동 15층

[대전지사] 대전시 유성구 테크노2로 4 

[포항지사] 경북 포항시 남구 지곡로80, 포스텍융합연구동 C5, 421호

[베트남지사] Room 03-07, Level 3, Tower 1, OneHub Saigon, Plot C1-2, D1 Street, Saigon Hi-Tech Park, Tan Phu Ward, District 9, Ho Chi Minh

[KRC 항저우] 杭州市萧山经济技术开发区桥南区鸿兴路389号 杭州慧谷科技园有限公司二号楼五楼509